◎ 2018년 탐험소식
HOME > 연맹소개 > 2018년 탐험소식  
조회 수 12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차가운 공기가 우리를 깨운다.

밤새 눈이 내린 룩셈부르크의 아침.

바로 내려가서 우선 아침을 챙겨 먹는다. 프랑스와 국경을 접한 룩셈부르크라서 그런지 빵으로 바게트가 나왔다

겉은 딱딱하지만 속은 부드러운 빵에 햄과 치즈를 넣어 먹으니 든든한 아침식사가 된다.

 

_MG_0688.jpg

 

우리는 바로 시내탐사에 나섰다. 탐사를 이렇게 아침 일찍부터 시작한 처음이다.

조금 춥긴 해도 따뜻하게 동여메고 나온 아이들은 룩셈부르크의 이른 아침 상쾌한 공기를 들이 마신다

콧속으로 찬바람이 들어가자 한없이 개운하다. 오늘 하루도 왠지 좋을 것만 같다.

 

새벽의 푸른빛이 어스름한 룩셈부르크의 시가지.

주황빛 텅스텐 등을 따라 조용하고 한적한 시내를 한바퀴 돌아본다

아직 문을 가게는 없다. 하지만 새벽부터 열리는 시장에는 부지런히 하루를 여는 사람들이 나와 꽃과 치즈 등을 팔고 있다

 

 

자그마한 룩셈부르크를 바퀴 돌고 마지막으로 도착한 곳은 룩셈부르크 왕궁

며칠전 다녀온 리히텐슈타인처럼 이곳에도 왕이 여전히 성에 살고있다고 한다

아이들은 진짜 왕이 있는지 의구심을 가지면서 제 핸드폰을 꺼내 룩셈부르크의 한 부분을 사진으로 남긴다. 

숙소로 돌아가는 길 우리는 보크포대를 둘러본다. 

 

_MG_0830.jpg

 

보크포대는 유네스코 문화유산에 지정된 룩셈부르크의 성벽. 이전에는 포대가 있었다고 한다

포대에 오르니 룩셈부르크가 한눈에 담긴다

이제껏 봤던 붉은 지붕의 집들과 달리 이곳엔 까만 지붕을 올려놓았다

그래서인지 더욱 고즈넉하고 차분해보인다.

 

_MG_0839.jpg

 

그때 눈이 조금씩 내리기 시작한다. 새하얀 눈송이가 아이들의 머리 위로 하나 떨어진다.

겨울의 유럽은 변덕스러운 날씨지만 비가 아니라 그래도 다행이다.

대장님의 설명을 듣고 사진을 찍고서 숙소까지 짧은 거리지만 조심스럽게 내려간다

 

0.jpg

 

아침부터 탐사를 하고 돌아왔더니 시간이 많이 여유롭다

삼사십분여 편히 방에서 조금 쉬다가 나온 아이들은 버스에 오른다

오늘부터는 버스 기사가 바뀐다고 한다

마지막으로 기사님, 로보에게 더욱 반갑게 인사하며 짐을 싣는다

기사님이 우리의 안전을 책임져 덕분에 사고 없이 여기까지 무사히 있었다

고마움 그리고 아쉬움을 담은 버스는 브뤼셀로 달린다.

 

_DSC0101.jpg

 

유럽 연합이 있는 곳이라서 도시에 들어서자 연합기를 건물이 곳곳에 보인다

오래되고 좁다란 건물들이 늘어서있는 도로를 달려 우리가 내린 곳은 미셸 성당 앞이다

 

버스에서 내리니 가는 빗방울이 떨어진다. 걸음을 재촉하며 성당 안으로 들어가 한바퀴 둘러본다. 

거대한 오르간이 우리를 압도하고 있다. 

오르간 연주를 한 번도 들어보지 못해 아쉽지만, 아름다움에 감탄하며 다음을 기약해본다.

 

우리는 그랑플라스 광장으로 향한다. 17세기에 지어진 바로크, 고딕 양식 건물들이 광장을 둘러싸고 있다.

마치 중세시대로 돌아간 같은 기분이다

 

_DSC0132.jpg

 

광장 앞에서 연대별로 사진을 찍고 걸어서 향한 곳은 브뤼셀의 상징, 오줌싸개 소년 동상.

생각보다 훨씬 작은 크기의 동상이다.

이 작은 동상을 보러 온 각국의 사람들이 앞에서 재미나게 사진을 찍고 있다.

우리도 빠질 수 없다.

자유식을 하러 가기 전, 친구들과 사진 한장을 남긴다. 

 

collage.jpg

 

collage3.jpg

 

 

벨기에에는 홍합이 유명하다고 대장님이 미리 일려준다

그러자 “홍합이 영어로 뭐에요?” 물어보는 아이들.

아이들이 제대로  요리를 찾아 먹고 오길 바라며 혹시 몰라 대장님은 네덜란드어로도 단어를 찾아 아이들에게 알려주었다.

로마에서 허둥대며 무얼 먹을지 고민하던 때보다 부쩍 자라난 모습이다.

 

저마다 먹고싶은 찾아 떠난다. 몇몇 아이들은 달콤한 냄새를 따라 와플집을 찾는다

초콜릿이나 과일 원하는 토핑으로 주문한다

값도 한국에 비해 훨씬 싸고 바삭하고도 달콤하다.

 

03.jpeg

 

맛있는 음식의 천국 벨기에,

식사를 해결하고 아이들에게 대장님들은 마지막으로 유명한 간식거리를 사주기로 한다.

감자튀김과 와플 팀으로 나누어 각자 먹고 싶은 고른다

 

먼저 감자튀김,

달달한 와플을 먹고 자유시간을 즐겼던 아이들이 따라간다.

흔히 프렌치 프라이라고 부르지만, 아직도 감자튀김의 원조를 두고 벨기에와 프랑스가 다투고 있다고 한다

아이들 팔뚝만큼 커다란 종이에 포장된 두툼한 감자를 먹었더니 배가 많이 불러온다.

 

홍합을 먹었던 아이들이나 배가 부른 아이들은 감자튀김에 함께 곁들어져 나왔다며 와플 팀에 붙는다

아이들이 받아든 벨기에의 와플, 토핑없는 자체만으로도 충분히 본연의 맛을 느낄 있다.

 

04.jpeg

 

음식을 받아들고 아이들은 이제 마지막으로 브뤼셀을 한번 눈에 담는다

오늘도 비가 내릴 모양인지 하늘이 어둡다

광장에 다시 모여 버스를 타러 발걸음을 재촉한다

 

버스에 오른 아이들 손에는 고디바 초콜릿 종이봉투가 많이들 들려있다.

대장님도 아이들에게 초콜릿 맛을 보여주기 위해 갖가지 맛이 담긴 초콜릿 상자를 사왔다

와플에 감자튀김에 배가 많이 부른 아이들이지만 대장님이 나눠주는 초콜릿을 받아든다

한국에서도 유명한 고디바 초콜릿을 베어먹고 이제 브뤼셀을 떠난다.

 

먹는 즐거움을 한껏 누리고 도착한 암스테르담

까만 어둠을 뚫고 자전거 페달을 밟는 사람들이 끊이지 않는

도로가 좁고, 자전거와 전차가 우선인 나라다

버스가 숙소 바로 앞까지 없어 근처에서 내렸다

 

차도 바로 옆으로 자전거 도로가 있어서 위험했지만 

대장님들의 인솔 하에 다치는 대원 없이 모두 무사히 숙소로 들어올 있었다.

 

숙소는 오래된 네덜란드 전통 건물을 품고 있는 호스텔

값이 이전부터 비쌌던 암스테르담은 좁고도 높게 건물을 지었다

높다란 계단을 따라 올라 짐을 , 바로 저녁을 먹는다

메뉴는 닭가슴살 꼬지와 버터에 구운 감자 완두콩, 샐러드 , 저녁까지 맛있는 하루다.

 

01.jpg

 

먹은 아이들은 오랜만에 일지 검사를 받기로 한다.

대장님들에게 들었던 설명이나 먹었던 음식, 보았던 명소들을 잊지 않고 느낌과 함께 하루하루 기록해 나가는 아이들이다.

오늘 일지에는 벨기에의 갖가지 맛에 대한 생각이 많이 적혀있을 같다

 

내리던 룩셈부르크의 아침탐사부터, 짧게나마 다양한 것들을 즐길 있었던 브뤼셀 그리고 지금 여기 암스테르담까지

처음보다 바쁜 일정이지만 왠일인지 아이들은 쉽게 지치지 않아 보인다.

시간이 갈수록 몸도 마음도 조금 단단해지는 모양이다.

 

03.jpg

#유럽여행 #비젼여행 #청소년유럽 #겨울방학캠프 #동기부여 #청소년겨울방학 #유럽문화 #유럽문화탐사
#겨울방학유럽 #한국청소년탐험연맹 #해외탐방 #유럽배낭여행 #유럽탐방 #스페인 #이탈리아 #로마 
#초등학생유럽여행 #중학생유럽여행 #룩셈부르크 #벨기에 #벨기에와플 #보크포대 #그랑플라스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5 일본문화탐사 [제23차 일본] 180222 다시 만날 뒷모습 file 탐험연맹 2018.02.22 120
54 일본문화탐사 [제23차 일본]1802121 밤이 오지 않았으면, 내일이 오지 않았으면 file 탐험연맹 2018.02.22 84
53 일본문화탐사 [제23차 일본]180220 교과서의 한 페이지에 서서 1 file 탐험연맹 2018.02.20 106
52 일본문화탐사 [제23차 일본]180219 내일을 위한 오늘 file 탐험연맹 2018.02.19 71
51 일본문화탐사 [제23차 일본]180218 세상에서 제일 예쁜 온천여행 8 file 탐험연맹 2018.02.19 107
50 일본문화탐사 [제23차 일본]180217 사도사도 부족해 11 file 탐험연맹 2018.02.17 84
49 일본문화탐사 [제23차 일본]180216 버스타고 쿄토 한 바퀴 6 file 탐험연맹 2018.02.17 84
48 일본문화탐사 [제 23차 일본]180215 환상의 나라로 그리고 쿄토로 6 file 탐험연맹 2018.02.15 53
47 일본문화탐사 [제23차 일본]180214 my valentine, Universal Studio♡ 5 file 탐험연맹 2018.02.14 93
46 일본문화탐사 [제 23차 일본]180213 오사카성에 간 주니어 글리코들 6 file 탐험연맹 2018.02.14 117
45 일본문화탐사 [제23차 일본] 180212 설레는 오사카 8 file 탐험연맹 2018.02.13 152
44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29 세상의 끝에 서다, 호카곶 file 탐험연맹 2018.01.30 161
43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28 오늘도 푸른하늘 아래, 리스본 file 탐험연맹 2018.01.30 84
42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27 마지막 도시로 떠나다 file 탐험연맹 2018.01.29 94
41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26 뜨거웠던 스페인의 마지막, 세비야 file 탐험연맹 2018.01.29 104
40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25 절경을 자랑하는 투우의 본고장, 론다 file 탐험연맹 2018.01.28 124
39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24 그라나다 그래나다 ~ file 탐험연맹 2018.01.28 103
38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23 톱으로 자른 산, 몬세라트 file 탐험연맹 2018.01.25 117
37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22 가우디의 손길따라 메시의 발길따라, 바르셀로나 file 탐험연맹 2018.01.23 142
36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21 새로운 시작, 이베리아 반도로 file 탐험연맹 2018.01.23 9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