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8년 탐험소식
HOME > 연맹소개 > 2018년 탐험소식  
유럽문화탐사
2018.01.07 04:15

[50차 유럽] 0105 걸어서 로마 한바퀴

조회 수 209 추천 수 0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01. 05. 로마 시내탐사.

 

어느덧 로마에서 보내는 마지막 밤, 

바쁘게 움직여 시내 탐사를 해야 한다.

 

첫 번째 장소는 로마의 대표적인 랜드마크, 콜로세움. 

지하철을 타고 두 정거장을 이동해 콜로세움 역에 내려 지상으로 올라가자마자 눈앞에 거대한 원형 경기장이 펼쳐진다. 아이들은 너나 할 것 없이 핸드폰을 꺼내 사진을 찍는다. 어제보다 기온도 조금 높고, 하늘도 파랗게 갠 덕분에 사진 속 풍경이 마치 한 폭 그림과 같다. 

 

_DSC0012.jpg

 

_MG_0344.jpg

 

 

_MG_0107.jpg

 

 

콜로세움으로 들어가는 길에는 공항에서 소지품 검사를 했던 것과 같은 절차를 밟는다. 

거대한 경기장 안에 수천 명의 사람들이 빽빽하게 둘러서있다. 

첫 번째 층을 한 바퀴 둘러 본 뒤, 개인별로 사진을 찍고 자유시간을 얻었다. 

 

넉넉한 시간동안 아이들은 구석구석 돌아다니며, 언제 또 들어올지 모를 콜로세움 경기장의 미로 같은 모습을 충분히 구경하고 사진을 찍었다. 

_MG_0069.jpg

 

_MG_0083.jpg

 

_MG_0107.jpg

 

_MG_0112.jpg

 

_MG_0151.jpg

 

콜로세움 바로 앞에 있는 개선문으로 이동해 설명을 듣는다. 잘 알려진 파리의 개선문이 실은 로마의 개선문을 본따서 만든 것이란다. 우리는 앞에서 단체사진을 찍고 가까이 위치해있는 포로 로마노로 이동한다. 

 

포로 로마노는 고대 로마인들 생활의 중심지였던 신전과 공화당 등 공공 기구 그리고 일상에 필요한 시설들이 있던 유적지다. 성벽으로 둘러싸여 있는 곳으로 들어가자, 당시의 흔적이 고스란히 남아있다. 건물이 온전히 남아있는 건 얼마 되지 않았지만, 당시 터의 흔적이나 부서진 조각상과 기둥이 곳곳에 흩어져있다.

 

연대별 사진.jpg

 

_MG_0165.jpg

 

_MG_0202.jpg

 

오래된 돌길을 천천히 밟으며 우리는 시내 중심지로 이동한다. 걸어서 약 삼십 여분이 걸리는 길이다. 오래 걸어 지칠법도 한데 옆 친구들과 재잘재잘 수다를 떨며 시간가는줄 모르고 걷는다. 지하철을 탔다면 몰랐을 로마의 골목길과 곳곳을 걸어 도착한 곳은 판테온 신전. 

 

_DSC0036.jpg

_DSC0026.jpg

 

오후 한 시, 배가 한창 고플 때 도착한 판테온 신전 앞에서 자유시간을 세 시간 받는다. 처음으로 가지는 연대별 시간이다. 세 개의 연대는 개별로 신전 안을 둘러본다. 마치 포스터에서 금방이라도 튀어나온 듯한 거대한 신전 안에는 라파엘로를 비롯한 르네상스 화가의 무덤도 있다. 아이들은 무덤을 이렇게 가까이서 직접 본 적은 처음이라며 신기해한다. 라파엘로가 실존했던 인물이냐며 묻는 아이들도 있었다. 

 

무엇보다 신전의 돔 천장에 커다란 구멍이 뚫려 있는 모습이 가장 신기하다. 둥근 천장에 뚫려있는 ‘커다란 눈’에서는 햇빛이 그대로 들어와 신전의 한쪽 벽면을 둥근 모양으로 비추고 있다.

collage.jpg

 

collage2.jpg

 

판테온 신전을 배경으로 연대별 사진을 찍은 후, 앞에 있는 젤라또 집으로 향한다. 아이들은 각자 먹고 싶은 맛을 골라 젤라또를 받는다. 이탈리아에서 가장 먹어보고 싶었던 음식이 젤라또라던 친구는 밥은 입에 맞지 않았지만, 후식이 굉장히 맛있다며 즐거워한다.

 

첫 번째 자유식, 아이들은 각자 먹고 싶은 메뉴를 정해서 식당을 찾았다. 파스타, 스테이크 등 먹고 싶은 음식을 정해서 구시가지 곳곳의 레스토랑을 찾는다. 여유롭게 밥을 먹은 후 연대별로 이동해야할 곳은 트레비 분수다. 

 

세 시간 뒤 다시 트레비 분수 앞에서 모인 아이들. 한 명도 빠짐없이 길을 잘 찾아 분수 앞에 모였다. 동전을 던지면 소원이 이루어진다는 속설이 있는 트레비 분수에는 투명한 물 아래로 수많은 동전들이 반짝이고 있다. 그 앞에서 두세 명씩 짝을 지어 사진을 찍은 후, 마지막 일정인 스페인 광장으로 향한다. 

 

_DSC0128.jpg

 

이전에 스페인 대사관이 있던 자리라 해서 붙여진 이름, 스페인 광장. 영화 <로마의 휴일>에 등장하며 유명해진 곳이다. 광장에 도착할 무렵 해가 조금씩 넘어가서 하늘이 연보랏빛으로 물들고 상점과 거리의 불빛이 켜진다. 마지막 탐사지인 스페인 광장 앞 계단에서 마지막 단체사진을 찍는다. 자유시간을 받았지만 바삐 움직인 탓에 조금 지쳤는지 아이들은 대부분 계단에 앉아 친구들과 수다를 떨거나, 사진을 찍고 일지를 쓴다. 광장에 붐비는 수많은 인파를 바라보며 오늘 하루 탐사 일정을 마무리한다. 

_DSC0081.jpg

 

지하철을 타고 돌아온 테르미니 역. 들어오는 길 우리는 마트에 들러 잠시 시간을 갖는다. 숙소에서 조금 쉰 뒤, 한 블록 떨어진 인도 식당을 가기로 한다. 이탈리아에서 먹은 파스타와 피자. 한국에선 가끔 맛있게 먹었겠지만, 어머니가 해준 따뜻한 밥이 그리워질 만큼 내도록 먹다 보니 아이들은 빵보다는 밥, 그리고 매운 것이 먹고 싶은 모양이었다. 오랜만에 먹는 밥과 조금 매콤한 닭고기 카레로 한국 음식에 대한 그리움을 달래본다. 

 

오늘이 마지막 로마에서의 일정. 내일 아침 일찍 짐을 챙겨 피사로 이동해야한다. 짐을 싸고 일정을 정리하는 시간을 가진다. 로마는 탐사 일정 중 가장 따뜻한 곳이다. 두꺼운 외투를 걸치고 온 아이들은 이틀간 옷은 숙소에 넣어두고 얇은 옷을 걸치고 시내 탐사를 했다. 내일부턴 조금씩 동북쪽으로 이동하는데, 너무 춥지 만은 않았으면 하는 바람이다. 

 

_MG_0344.jpg

 

?
  • 권은희(이준서맘) 2018.01.07 15:31
    와우~~^^우리 아이들 넓은 세상으로 나가더니 한층 성숙해 보입니다^^미소가 절로 나오네요~남이 아닌 형제자매처럼 돈독한 우정도 만들어 오면 좋겠습니다~
  • 다원파더 2018.01.07 16:55
    유럽팀 너무 좋아 보입니다^^ 다원아 힘내렴
  • 하사랑 2018.01.07 22:07
    얼른와 보고싶어 멍멍 유럽화이팅 멍멍 ₍ఠ ͜ఠ₎
  • 지언맘 2018.01.08 13:45
    이들이 살아가야 할 세상을 좀 더 살만한 곳으로 만들어야 할텐데 말입니다^^
    어른의 한 사람으로서... 어떨게 살아야 하나.. 새로운 해를 맞이하며 다시 한 번 생각하게 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22 가우디의 손길따라 메시의 발길따라, 바르셀로나 file 탐험연맹 2018.01.23 64
36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21 새로운 시작, 이베리아 반도로 file 탐험연맹 2018.01.23 37
35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20 고단함 품어낸 우리가 빛나던 날에, 파리 file 탐험연맹 2018.01.23 64
34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19 기다리고 기다리던 파리로 file 탐험연맹 2018.01.22 84
33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18 변덕스러운 비바람이 몰아쳐도, 네덜란드 file 탐험연맹 2018.01.20 101
32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17 상쾌하고 맛있는 하루, 룩셈부르크 그리고 브뤼셀 file 탐험연맹 2018.01.20 82
31 국토대장정 [44차 국토대장정] 0118 그 겨울 그 기억 1 file 탐험연맹 2018.01.18 56
30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16 비 온 뒤 찬란한 무지개, 스트라스부르 file 탐험연맹 2018.01.18 151
29 국토대장정 [44차 국토대장정] 이 밤이 지나면 1 file 탐험연맹 2018.01.18 55
28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15 하늘에 맞닿은 알프스 산자락 아래서 1 file 탐험연맹 2018.01.17 107
27 국토대장정 [44차 국토대장정] 0116 함께라면 무엇이든 가능하다 1 file 탐험연맹 2018.01.17 91
26 국토대장정 [44차 국토대장정] 두번째 도경계를 넘다 2 file 탐험연맹 2018.01.16 96
25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14 넓고도 좁은 유럽, 퓌센 파두츠 그리고 루체른 1 file 탐험연맹 2018.01.15 164
24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13 단점을 장점으로 바꾸다, 독일 뮌헨 file 탐험연맹 2018.01.15 104
23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12 도시의 음표가 되어, 잘츠부르크 file 탐험연맹 2018.01.15 111
22 국토대장정 [44차 국토 대장정] 0114 Go to the Jeonju 1 file 탐험연맹 2018.01.15 100
21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11 알프스의 푸른 눈동자, 슬로베니아 file 탐험연맹 2018.01.14 169
20 국토대장정 [44차 국토대장정] 0113 너와 했던 모든 순간이 눈부셨다 file 탐험연맹 2018.01.13 92
19 국토대장정 [44차 국토대장정] 20180112 꿀같은 하루 file 탐험연맹 2018.01.12 90
18 유럽문화탐사 [50차 유럽] 0110 새로운 나라 새로운 문화, 자그레브 file 탐험연맹 2018.01.12 189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