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연맹소개 > 부모님께  

46차 국토대장정 2연대 최유성

by 탐험연맹 posted Jan 08, 2019

 부모님께

 

 엄마 안녕! 오늘은 벌써 국토대장정 6일차야. 엄마, 아빠, 할머니, 누나, 매형은 잘 지내? 나는 집에서보다 더 잘 지내고 있어. 그러니까 걱정 하지마. 그리고 가방도 안 매고 걸어서 별로 힘 들지도 않아.

 그리고 아무래도 섬이랑 배는 나랑 안 맞는 것 같아. 형도 잘 지내고 있어. 대장님들 모두 착하고 좋으셔. 그래서 6일차인데 별로 혼나지도 않았어. 우리형도 밥 하는 것이 좀 늘었는지 지난번보다 맛이 있어. 오뎅 국에 후추를 너무 심각하게 많이 넣어서 국에서 후추 맛만 난 적도 있었어.

 만약에 다음에도 국토대장정을 온다면 절대로 나는 섬을 가지 않을 거야. 영남대로를 두번 째 오니까 저번이랑 똑같은 길로 가는 것이더라. 그래서 익숙하고 좋아. 이번에는 나랑 같이 국토대장정을 했던 대원이 4명이나 있고 나랑 같이 국토대장정을 했던 대장님도 9분이나 계셔서 별로 이름 외우는 것에 어려움이 없었어.

 아 맞다! 할머니는 좀 어때? 조금 괜찮아 지셨다는 것 같던데? 나 지금 삼랑진인데 딸기가 너무 먹고 싶다. 이제 쓸 내용이 없네 ㅋㅋ 쓰면 쓸수록 익숙해지는 것이 아니라 쓸 내용이 없어서 고민이야. 아무튼 나 갈 때까지 감기 같은 것 걸리지 말고 일도 잘 하고! 잘 지내

 

201918일 화요일

유성이가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704 46차 국토대장정 3연대 대원들의 두번 째 편지입니다. 2019.01.15 96
1703 46차 국토대장정 2연대 대원들의 두번 째 편지입니다. 2019.01.15 55
1702 46차 국토대장정 1연대 대원들의 두번 째 편지입니다. 2019.01.15 63
1701 46차 국토대장정 대원들의 답장입니다. 1 2019.01.11 91
1700 46차 국토대장정 3연대 정찬영 3 2019.01.09 82
1699 46차 국토대장정 3연대 정예서 1 2019.01.09 59
1698 46차 국토대장정 3연대 전진우 8 2019.01.09 116
1697 46차 국토대장정 3연대 유예진 4 2019.01.09 67
1696 46차 국토대장정 3연대 서나래 1 2019.01.09 47
1695 46차 국토대장정 3연대 박석필 2019.01.09 40
1694 46차 국토대장정 3연대 문지수 3 2019.01.09 50
1693 46차 국토대장정 3연대 강성현 2019.01.09 37
1692 46차 국토대장정 2연대 한진성 2019.01.09 38
» 46차 국토대장정 2연대 최유성 2019.01.08 42
1690 46차 국토대장정 2연대 장주표 4 2019.01.08 50
1689 46차 국토대장정 2연대 이시온 1 2019.01.08 51
1688 46차 국토대장정 2연대 유경재 7 2019.01.08 74
1687 46차 국토대장정 2연대 양지원 3 2019.01.08 54
1686 46차 국토대장정 2연대 문지은 3 2019.01.08 46
1685 46차 국토대장정 2연대 김택현 2019.01.08 4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6 Next
/ 86